Nextup News

GS홈쇼핑, 수출 우수 중소기업 '글로벌 홈쇼핑 스타' 선정



GS홈쇼핑은 해외 홈쇼핑에 한국 상품을 수출한 중소기업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글로벌 홈쇼핑 스타'를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수상기업으로 선정된 곳은 '넥스트업', '로렌스', '오트리 푸드빌리지', '성우금속', '리우앤컴' 등 총 5개다. '넥스트업'의 스팀큐 다리미와 트윈버드 청소기는 인도네시아에서만 약 15억원이 판매됐다. 넥스트업은 총 30억원이 넘는 상품을 러시아와 말레이시아, 베트남 등에서 판매했다. '로렌스 주식회사'의 로렌스 시계는 인도네시아와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선전했으며, 식품업체로 유일하게 선정된 '오트리 푸드빌리지'의 오트리 견과류는 말레이시아와 중국, 미국 등에서 성과를 올렸다. '리우앤컴'의 리첸나 염색약은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에서 5억원을 넘는 실적을 기록했으며 '성우금속'의 스트롬 프라이팬 역시 태국, 카자흐스탄, 말레이시아 등지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글로벌 홈쇼핑 스타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2회째로 GS홈쇼핑의 해외 판매망을 통해 상품을 수출한 한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선정됐다.지난 일년간(1월 1일~12월15일)의 수출 실적과 함께 성장가능성, 상품성 등 요소를 평가해 결정됐다.


이번 글로벌 홈쇼핑 스타 선정은 다양한 지역에 위치한 중소기업들의 특성을 고려해 GS홈쇼핑의 해외부문 임원들이 직접 업체를 방문해 상패 등을 전달할 예정이다. GS홈쇼핑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글로벌 홈쇼핑 스타'를 선정해 해외 수출을 독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onsunn@fnnews.com 오은선 기자